지리산야생화 갤러리 가기  
   
   
 
이 페이지에서 검색  
 
 
꽃이름을 클릭하면 꽃사진을 볼 수 있습니다          
 
 
원추리

(Hemerocallis fulva L. 백합과). 지리산 주릉에 무리를 지어 자라는 여러해살이풀. 7월 하순에 만개한다.

비비추

(Hosta longipes (Fr. et Sav.) Matsumura 백합과). 지리산 능선에서 볼 수 있는 식물로 7월 중순부터 꽃이 핀다.

조록싸리

(Lespedeza maximowiczii Schneid. 콩과). 산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키 2∼3미터의 낙엽관목. 초여름부처 연한 홍색 꽃이 핀다.

지리터리풀

(Filipendula formosa Nakai 장미과). 지리산 특산의 여러해살이풀로 노고단 일대에서 볼 수 있다.

참바위취

(Saxifraga oblongifolia Nakai 범의귀과). 지리산 주릉의 물기가 많은 바위 근처에서 드물게 자라는 여러해살이풀. 타원형의 잎을 가져 쉽게 구분된다.

타래붓꽃

(Iris pallasii var. chinensis Fisch. 붓꽃과). 7월에 꽃이 피는 붓꽃속 식물로 벽소령 부근에서 드물게 자라고 있다.

개암나무

암꽃과 수꽃. 길게 늘어진 것이 수꽃이고 가지 끝에 붉은 빛이 도는 것이 암꽃이다.

갯버들

(Salix gracilistyla Miquel 버드나무과). 계곡에서 자라는 떨기나무로 흔하게 볼 수 있다.

꽃다지

(Draba nemorosa var. hebecarpa Lindbl. 십자화과). 같은 과의 냉이와 함께 양지바른 밭가에서 봄소식을 알리는 식물이다.

너도바람꽃

(Eranthis stellata Maxim. 미나리아재비과). 경기 이북 지역에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진 북방계 식물이지만 지리산 장당골에서도 자란다.

머위

(Petasites japonicus (Sieb. et Zucc.) Maxim. 국화과). 습지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잎자루를 나물로 먹는다.

세잎양지꽃

(Potentilla freyniana Bornm. 장미과). 하나의 잎자루에 세 개의 잎이 달려서 양지꽃이나 가락지나물과 구분된다. 양지꽃과 함께 흔하게 볼 수 있는 식물이다.

잔털제비꽃

(Viola keiskei Miquel 제비꽃과). 바깥장당의 왕대숲 부근 양지에서 몇 포기가 보였다.

할미꽃

(Pulsatilla koreana Nakai 미나리아재비과). 건조한 양지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흔하게 볼 수 있지만 우리나라에서만 자라는 특산식물이다

호제비꽃

(Corydalis remota Fischer 현호색과). 이른봄에 꽃이 피는 대표적 식물로 변이(變異)가 심하기 때문에 학계에서도 아직 정확하게 정리되지 않은 종류들이 많다.

노린재나무

(Symplocos chinensis for. pilosa (Nakai) Ohwi 노린재나무과). 전국에서 자라는 낙엽관목으로 지리산에서도 흔하게 볼 수 있다

뱀무

(Geum japonicum Thunb. 장미과). 산과 들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보통 6월에 꽃이 피지만 지리산 능선에서는 10월에 꽃이 피는 개체를 볼 수 있다.

짝자래나무

(Rhamnus yoshinoi Makino 갈매나무과). 충청도 이남에서 자라는 낙엽관목.

좀참빗살나무

(Euonymus bungeanus Maxim. 노박덩굴과). 10월에 연한 홍색으로 열매가 익는 나무. 열매는 깊게 4개로 갈라지고 지름 1센티미터 정도다.

가문비나무

(Picea jezoensis Carr. 소나무과). 구상나무, 주목과 함께 대표적인 고산성 침엽수(針葉樹)로 중봉 일대에서 여러 그루를 볼 수 있다. 특히 하봉에서 중봉으로 올라가는 등산로에는 키가 30미터 이상 되는 거목이 자라고 있다.

구상나무

(Abies koreana Wils. 소나무과). 한국특산의 침엽수로 지리산 고지대에서 자라는데 반야봉 남서쪽 사면에 많다.

주목(화솔나무)

가문비나무. 구상나무와 함께 대표적인 고산성 침엽수(針葉樹)

산괴불주머니

(Corydalis speciosa Maxim. 현호색과). 봄 산행 중 흔하게 눈에 뜨이는 식물이다.

탱자나무

(Poncirus trifoliata Rafin. 운향과). 경기도 이남에서 심는 낙엽관목으로 키 3미터쯤 된다. 직전마을에서 심은 것을 볼 수 있다

철쭉

(Rhododendron yedoense Maxim) 가지 끝의 정아에서 2-3개의 꽃이 산상으로 난다.

털진달래

(Rhododendron mucronulatum Var. 진달래과). 잎보다 꽃이 먼저 피는 것이 철쭉과 크게 다른 특징이다. 지리산 동부지역에 특히 분포한다.

산수유

(Cornus officinalis Sieb. et Zucc. 층층나무과). 중부 이남에서 정원이나 밭에 심는 나무로 내원사 뜰에 있다.

솜나물

(Libnitzia anandria (L.) Nakai 국화과). 꽃이 대개 가을에 피는 국화과 식물 중에서는 드물게 볼 수 있는 봄꽃식물이다.

애기괭이눈

(Chrysosplenium flagelliferum Fr.Schmidt 범의귀과). 깊은 산의 물가에서 자라는 식물로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의 산에서 자란다. 꽃이 진 후 로제트형 잎이 나와 외형이 상당히 달라진다

큰구슬붕이

(Gentiana zollingeri Fawc. 용담과). 같은 과의 구슬붕이, 봄구슬붕이와 함께 봄에 꽃이 피는 용담과 식물로 바깥장당의 왕대숲 부근에 자란다.

돌양지꽃

(Potentilla dickinsii Fr. et Sav. 장미과). 바위틈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 주릉의 바위지대에서 흔하게 볼 수 있다.

왜우산풀

(Pleurospermum camtschaticum Hoffm. 산형과). 누룩치라고도 하며 강원도에서는 누리대 혹은 노리대라 하여 엽병을 나물로 먹는다.

흰제비란(흰난초)

(Platanthera hologlottis Maxim. 난초과). 노고단의 초원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

흰참꽃

(Rhododendron tschonoskii Maxim. 진달래과). 지리산, 가야산, 백운산의 산정 바위틈에서 자라는 희귀식물. 키 50센티미터쯤 되는 낙엽소관목으로 반야봉과 노루목의 바위 위에서 볼 수 있다.

맥문동

꽃은 총상꽃차례(총상화서)로 달리며 꽃턱잎(포)은 난상 피침형이고 1개의 포 짬에 3-8개의 꽃이 나며 작은 꽃자루(소화경)는 길이 3-4mm이고 중부보다 위쪽에 관절이 있어 떨어진다. 화피편은 6개이고 타원형으로 길이 4mm. 자방상위, 3실

산비장이

(Serratula coronata var. insularis Kitamura 국화과). 주릉의 초원에 자라는 여러해살이풀.

지리산오갈피

(Acanthopanax rufinerve Nakai 두릅나무과). 키 3미터에 이르는 한국특산식물. 임걸령 부근에서 자라고 있다.

짚신나물

(Agrimonia pilosa Ledeb. 장미과). 흔하게 볼 수 있는 여러해살이풀로 열매가 익으면 짐승의 털이나 사람의 옷에 잘 달라붙는다.

층층이꽃

(Clinopodium chinense (Benth.) O.)가지와 줄기 끝에 많은 꽃이 층으로 달리며 꽃턱잎(포)은 선형이고 긴 털이 있다.

참회나무

(Euonymus oxyphyllus Miquel 노박덩굴과). 노고단 부근의 숲속에서 볼 수 있는 낙엽관목.

용담

(Gentiana scabra var. buergeri (Miquel) Maxim. 용담과). 돼지평전에서 10월에 꽃을 볼 수 있는 식물이다.

옥잠화

(Clintonia udensis Trautv. Et Meyer) 총상꽃차례(총상화서)로 달리며 꽃차례(화서)에 털이 있고 작은 꽃자루(소화경)는 길이 1-2cm이며 포는 피침형으로 화시에 떨어진다. 화피편은 6개이고 긴 타원형으로 길이 0.9-1.5cm이며 약간 평개한다.

히어리

(Corylopsis coreana Uyeki 조록나무과). 지리산 지역에서 자라는 우리나라 특산식물로 장당골 초입의 급사면에 여러 그루가 자란다.


자료제공 - (주)한국자연정보연구원 l 자연생태 인터넷방송 <메가람> http://megalam.co.kr
편집국장 현진오  endemic@megalam.co.kr    phone  011-325-1975